8일부터 포털사이트인 네이버와 다음의 게시판에 댓글을 쓰려면 본인의 주민등록번호 입력 등 확인절차를 거쳐야 한다. 본인 확인절차를 거친 뒤에는 필명, 이용자번호(ID) 등을 이용해 글을 쓸 수 있다.

  인터넷의 익명성의 약점을 이용해서 악성댓글이나 쓰레기같은 그런 말들을 일삼아 왔던 사람들이 줄어들수 있을거 같네요 솔직히 자신이 하고싶은 이야기를 할때 기분은 좋아지는지 몰라도 그자신의 내면의 무언가는 썩어가고 있다는 것을 알고 그러는지 모르겠네요

  앞으로는 욕이나 비속어등을 댓글에서 안볼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하지만 솔직히 단속이 없는 그런건 있으나 마나 한거지만 악성댓글로 신고가 간다면 그냥 증거만 보내면 바로 처리할수있기때문에 마음먹고 다른사람의 욕설을 마음대로 하는 사람을 줄어들게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
 
 인터넷의 아이디를 소중히 생각하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유출된 많은 계정이 있는걸로 짐작이 가는데 앞으로는 댓글을 그런 아이디를 이용해서 다는 일이 없는 조치가 취해지는지 지켜봐야 할거 같습니다.  

Tagged on:

One thought on “인터넷 실명제가 실시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mment moderation is enabled. Your comment may take some time to appe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