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2일동안 정리하지 않았던 메일함을 열어보았는데 수상한 메일들이 몇건 보였다. 얼마전에 가입한 사이트 확인하는 사이트에 개인정보를 넣은 기억이 있는데 그것때문에 이렇게 된건가? 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나의 비번이랑 나의 아이디가 고스란히 메일로 배달되어 있었다. 해당 가입된 회원정보의 도용이 의심되어 바로 그와같은 메일이 배달된 업체에서 개인정보를 수정하거나 탈퇴처리했다. 자세히 보니 개인정보를 그렇게 잘관리할거 같지 않는 사이트들인걸로 생각이 되었다.

  아무래도 요즘 사건사고들을 보면 개인신상정보와 관련된 내용이 많은데 얼마전 뉴스에서 전화녹취에 대한 뉴스도 나오고 그랬었는데 아무래도 이건 녹취보다 심각한 문제가 아닌가 생각해보았다. 전에 아이핀이라는 시스템을 도입한다는 이야기가 있었지만 결국에는 실제적으로 불편한 점과 이해관계등으로 시도되지 않은거 같은데 이러다가 나의 개인정보가 뒷거래 되고 있는지도 모르겟다.

  결국 손해보는것은 본인이기에 더욱도 나의 개인정보에 대해서는 항상 관심을 기울어야 할거 같다.

 

 

Tagged on: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mment moderation is enabled. Your comment may take some time to appear.